UPDATED : 2020-10-29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HOME > 종합뉴스 > 종합
 
  한국판 뉴딜사업, 한발 앞선 대응체계 구축


동해형 뉴딜사업(D-뉴딜) 34개 사업 발굴

2021년 주요업무계획과 연계해 본격 추진

 

동해시(시장 심규언)가 정부의 한국판 뉴딜 정책과 연계한 지역 균형발전과 미래 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동해형 뉴딜사업 발굴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시는 지난 7월부터 한국판 및 강원형 뉴딜사업에 발맞춰 동해시 고유의 특징과 가치를 담은 뉴딜사업 발굴에 주력해 왔으며, 8월 현재까지 디지털 뉴딜 10, 그린뉴딜 10, 휴먼뉴딜 6, 행복뉴딜 8개사업 등 총 34개 사업을 발굴했다.

 

동해시는 오는 9월 중 2021년 주요업무계획 보고회 개최 시 동해형 뉴딜사업 발굴상황을 중간 점검해 미비한 사업은 보완하고, 실현 가능한 사업은 추가 발굴하여 2021년도 주요사업에 접목, 연말까지 국도비 확보를 위해 강원도 및 중앙부처와 지속적으로 소통하여, 2021년에는 본격적인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준비해 나갈 계획이다.

 

동해시 관계자는 코로나19에 따른 지역경제 충격을 최소화하고 시민생활 안정을 최우선 목표로, 한발 빠르게 뉴딜사업 대응체계를 구축해 나갈 예정이며, 특히,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걸맞은 새로운 지역발전 전략으로 지역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사회경제 트렌드에 능동적으로 대처하여 시민이 체감할 수 있도록 준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동해형 뉴딜사업(D-뉴딜)사업은 정부의 디지털 뉴딜, 그린 뉴딜, 휴먼뉴딜(안전망 강화) 이외에 동해시 고유의 특징과 가치를 담은 행복뉴딜을 추가해 4대 뉴딜분야로 추진해 나가고 있다.

 

 기자 : 강원 문정욱    작성일 : 20-08-28 13: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