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19-11-17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HOME > 법원/법무부 > 법원/법무부
 
  조국 법무부장관, 취임 35일만에 사퇴


개혁 불쏘시개 역할 여기까지

 

조국 법무부 장관이 취임 35일만인 14일 전격적으로 사퇴 의사를 표했다.

조 장관은 이날 오전 경기도 정부과천청사에서 15일 국무회의에 상정할 검찰개혁 방안을 발표한 뒤 오후에 보도자료를 내고 검찰개혁을 위한 불쏘시개 역할은 여기까지라며 법무부장관직을 내려 놓는다고 밝혔다.

조 장관은 더는 제 가족 일로 대통령과 정부에 부담을 드려선 안 된다고 판단했다제가 자리에서 내려와야 검찰개혁의 성공적 완수가 가능한 시간이 왔다. 불쏘시개 역할은 여기까지라고 말했다.

그는 지난 8일 취임 한달을 맞아 11가지 신속추진 검찰개혁 과제를 발표하고, 전날(13) 검찰개혁을 위한 고위 당정청 회의에서 검찰개혁 계획을 재확인한 것과 관련해 이제 당정청이 힘을 합해 검찰개혁 작업을 기필코 완수해주리라 믿는다. 검찰개혁은 거스를 수 없는 도도한 역사적 과제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조 장관은 저의 쓰임은 다했다. 이제 저는 한 명의 시민으로 돌아가지만, 허허벌판에서도 검찰개혁 목표를 잊지 않고 시민의 마음과 함께하겠다국민이 저를 딛고 검찰개혁의 성공을 위해 지혜와 힘을 모아줄 것을 간곡히 부탁한다고 밝혔다.

 기자 : 유미연    작성일 : 19-10-14 15:06
 

 
   
 

뉴웨이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