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18-10-16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HOME > 기획특집 > 사건사고
 
  모 국립대병원 간호사, 마약성진통제 훔쳐 10여 차례 투약
전남 경찰은 최근 마약 성분이 들어있는 진통제를 훔쳐서 투약한 혐의로 관내 모 국립대병원 간호사 A씨를 입건했다.
 
A씨는 지난 4~6월 자신이 근무하는 이 병원에서 마약 성분이 든 암 환자용 진통 주사액 일부를 빼돌려 10여 차례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병원 측을 상대로 마약류 관리현황 등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기자 : 편집국    작성일 : 16-07-18 10:48
 

 
   
 

뉴웨이넷